HOME 나눔밭
   
 
 
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!

기선화

2016.02.01 조회 1045
         
 

+ 주님의 사랑과 평화

주님의 축복 안에서 시작한 2016년

음력설 구정이 다가왔습니다.

주님의 사랑 안에서 모두 행복과 사랑 충만한

복된 시간들 되시기를 기도드립니다.

안니발레 신부님의 말씀중에

" 사랑을 하는 영혼은 예수님의 이름을 맛보고,
 그 안에서 기쁨을 만들어 갑니다.

그리고 자신의 모든 행동을 조절하게 됩니다.

그래서 말을 하거나, 행동을 하거나, 명령을 하거나,

타인을 부르거나, 혼을 내거나 충고하거나,

이 모든 것에서 부드러운 사람으로 변하여

거기에 약간의 신맛을 첨가해서 시고 단맛을

내게 하여, 고통스럽게 하지 않습니다."

라는 말씀처럼 올 한해 예수님 사랑안에서

기쁨을 만들어 갈 수 있기를 간절히 기도하여 봅니다.

제가 신것을 참 못먹는데요

요즘 천혜향이라는 과일을 맛보았습니다.

오렌지 맛도 나고 신맛이 강하지 않는 달콤한 맛을 느끼며

신것이 몸에 필요하지만 너무 시어서

오렌지나 귤을 먹기 힘들어했던 저에게 

이 달콤한 맛이 함께하는 천혜향은 먹고 싶은 신맛의 과일이 되었습니다.

저의 삶도 이렇듯이 꼭 필요한 것에

달콤함과 부드러움이 함께해서 모든 이들이

기쁨게 맛볼 수 있는 삶을 살아갈 수 있기를

희망하게 되었습니다.

신 레몬차에 꿀을 타서 먹듯

신 과일을 단것과 접붙여 달콤한 천혜향 같은

과일이 되듯 우리의 삶도

예수님 사랑안에서 이렇듯 부드럽고, 달콤하고, 기쁨 가득할 수

있기를 기도드립니다.

2016년 유치리에서 모든 분들에게 복된 새해를 기원합니다.

모두 화이팅!!!  주님 사랑안에서 힘내시고 행복하세요^^

         
 
목록   내 페이스북에 담기
 
4
 
 
     
 
- 광고성댓글로 인해 인증방식이 추가되었습니다.
- 좌측 "로봇이 아닙니다"를 클릭하셔서
  인증이 완료되어야 댓글등록이 가능합니다.
  등록하기
   
 
이전 ∧ [ 마드레 나자레나의 집 이야기 03.] 대림시기를 코앞에 두고서...
다음 ∨ [ 마드레 나자레나의 집 이야기 04.] “살아조셔 고마쯤니다아~!”